• 인천 경기를 듣습니다
    Spirit of Incheon•Gyeonggi
    경인방송은 인천, 경기, 서울, 충청 일부 지역 등
    가청인구 1500만 명을 지닌 민영방송사입니다.
    남북접경지역과 서해5도에서 가장 뚜렷하게 들리는 광역권 지역방송 중 규모가 가장 큰 지상파 라디오입니다.
    경인방송은 인천 • 경기의 소리를 듣습니다.
    인천 • 경기 사람은 경인방송을 듣습니다.
    스마트폰과 뉴미디어를 통하면
    전세계에서 들을 수 있습니다.
    지금 FM 90.7MHz에 주파수를 맞추면 서울 중심의 방송에서 듣지 못했던
    전혀 새로운 정보와 음악이 들립니다.
    바로 여러분의 이야기와 음악입니다.

CI


방송이념

  • 인천. 경기를 듣습니다.
  • 오래도록 머무는 소리, 당신을 공감하는 경인방송 90.7MHz

청취권역

  • 경인방송은 인천, 경기, 서울, 충청 일부지역 등 가청인구 2500만명을 지닌 지상파 라디오 민영방송사입니다.

주요 프로그램

  • 우리 사회의 숨겨진 이야기들, 작은 목소리에 더 많이 귀 기울이는 「김성민의 시사토픽」
  • 추억의 골든 팝스와 최신 빌보드 팝송이 함께 어우러지는 시간 「박현준의 라디오 가가」
  • 나른한 오후 잠을 깨우는 음악, 맛있는 음악, 추억의 음악이 있는 「황순유의 해피타임 907」
  • 고단한 퇴근길 하루의 삶을 나누고 싶은 당신에게 「박성용의 시사포차」

매체장점

  • 2016년 12월 방송통신위원회가 발표한 ‘지상파 방송사업자 방송 평가’에서 경인방송이 전국 11개 지역 민영 라디오 방송 채널 중 1위를 차지했습니다.
  • 경인방송은 동북아 허브도시를 꿈꾸는 인천과 세계 속의 경기도를 대표하는 방송입니다.
  • 남북 접경 지역과 서해5도에서 가장 뚜렷하게 들리는 광역권 지역방송 중 규모가 가장 큰 지상파 라디오 입니다.
  • 재미있고 쉬운 시사프로그램을 지향하는 ‘김성민의 시사토픽’과 추억의 골든팝부터 최신 빌보드 팝송이 함께 어우러지는 ‘박현준의 라디오가가’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을 방송하고 있습니다.
  • 경인방송은 경인지역의 현장감 있는 생생한 소식을 하루 7회 뉴스를 통해 제공합니다.
  • 해양정보센터와 항공정보센터를 통해 시민들이 생활 속에서 필요한 정보를 빠르게 전달합니다.
  • 보이는 라디오는 청취자가 눈으로 보고, 귀로 듣고, 직접 문자메시지를 보내면서 DJ와 만날 수 있는 즐거움까지 제공합니다.
  • 스마트폰과 뉴미디어를 통해 전 세계에서 경인방송을 만날 수 있습니다.
  • 카카오톡 「정말뉴스」 채널과 휴대폰 문자메시지로 전송하는 지역 언론 최초의 '모바일뉴스', 경기도 광역버스에서 볼 수 있는 'G버스 뉴스' 등 경인방송의 뉴스는 신속하게 청취자들에게 전달됩니다.
  • 인천시에서 지정한 재난방송주관사로서 재난 상황 시 지역민들의 안전을 최전방에서 돕고 있습니다.

공개방송 / 캠페인 소개

  • '인천의 소리' '강화의 소리' 등 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소개하는 「문화 캠페인」
  • 교통 약자들의 안전을 위한 「교통 캠페인」
  • 공익성을 담아 청취자들에게 지역방송의 의무를 수행하는 「공익 캠페인」
  • 기업과 지역민이 소통할 수 있는 공익 목적의 방송을 대행

주주현황 (5대주주 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