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동구, 원괭이 새뜰마을 생활활력 창출을 위한 휴먼케어사업 시행
인천 / 사회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19-07-11, 수정일 : 2019-07-11
Print Friendly and PDF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인천시 동구는 취약한 원도심의 물리적 생활여건 개선과 거주민의 복지·문화 등 지속가능한 활력 창출을 위한 ‘원괭이 새뜰마을 생활활력 창출을 위한 휴먼케어사업’을 시행한다고 오늘(11일) 밝혔습니다.

‘원괭이 새뜰마을’은 지역 특성상 노인인구 비율이 높은 지역으로, 지역주민이 건강과 치매예방에 대한 관심이 많아 해당 연령에 적합한 ‘치매예방 건강체조교실’을 추진에 나섰습니다.  

구는 이번 사업을 통해 노인인구 최대의 적인 치매예방과 건강도 챙기고, 거점공간에서 진행하는 단체 활동을 통해 마을주민 상호간에 공동체 의식도 활성화 하는 1석3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구 관계자는 “원도심 도시재생사업에 기반시설 정비 등 물리적인 재생뿐 아니라 지역주민의 복지와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휴먼케어도 시행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지속가능한 원도심 재생사업이 되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최상철 scchoi@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