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동구 송현야시장 재정비 거쳐 8개월만인 오는 16일 재개장
인천 / 사회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19-08-13, 수정일 : 2019-08-13
지난 겨울 휴점 이후 재정비를 통해 오는 16일 재개장하는 동구 송현야시장<동구청 제공>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인천 대표 전통시장인 동구 송현야시장이 오는 16일 재개장합니다.

인천시 동구는 행정안전부 지정 제9호 야시장인 송현야시장이 매주 금∼일요일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연다고 오늘(13일) 밝혔습니다.

송현야시장 중앙 통로 8개 매대에서는 스테이크, 떡닭, 해산물 떡볶이 등 다양한 음식 20여종을 판매합니다. 

또한 송현야시장이 행정부의 야시장 활성화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관광객들을 위한 문화공연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하고 편의공간 조성과 스카이 미디어아트 콘텐츠 제작 등 관광객 모집에도 박차를 기할 계획입니다.

송현시장 상인회가 운영하는 송현야시장은 동인천역 4번 출구에서 걸어서 2분 거리에 있어 수도권 관광객들이 주로 찾고 있습니다. 

지난해 겨울 휴점 이후 재정비를 거쳐 8개월 만에 다시 문을 열게 됐습니다.

구 관계자는 “달빛거리 송현야시장이 지역의 전통상권 부활의 시작을 알리고 인천을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야시장 판매자 모집 확대 등 송현시장 상인회와 혼연일체가 되어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최상철 scchoi@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