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안성시 최초 민관공동개발사업..(주)안성테크노밸리 개소식으로 첫발 내딛어
경기 / 사회 김장중 (kjj@ifm.kr) 작성일 : 2019-08-20, 수정일 : 2019-08-20
안성시청 전경 모습.<사진제공=안성시>
[ 경인방송 = 김장중 기자 ]


경기도 안성시 최초로 민관공동개발 방식으로 추진이 되는 안성테크노밸리 조성사업이 오늘(20일) (주)안성테크노밸리 설립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합니다.

이 사업은 2천200억원 투자로 1조 7천억원의 생산유발 효과와 4천명 이상의 고용 효과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올 12월 사업승인을 거쳐 2022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안성테크노밸리는 안성시와 한화그룹이 안성테크노밸리 일반산업단지 조성을 목적으로 출자해 설립했습니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많은 우수 기업과 풍부한 일자리로 안성을 대표하는 산업단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며 성공을 기원했습니다.

최광호 한화도시개발 대표이사는 "안성시가 수도권 남부지역의 신성장 동력으로 거듭나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안성테크노밸리 사무실은 아양택지지구내 엘림프라자 빌딩에 위치하고, 한화 직원이 상주하게 됩니다.



김장중 kjj@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