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인천항만공사, 인천 연안항 재난·안전 취약시설 정비 수립용역 착수
인천 / 경제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20-01-14, 수정일 : 2020-01-14
인천항만공사 이미지 사진.<인천항만공사 제공>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인천 연안항의 재난·안전 취약시설이 대폭 정비됩니다.

인천항만공사는 오늘(14일) 항만 이용자들의 안전과 불편사항 개선을 위해 연안항 정비계획 수립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인천 연안항은 부두 높이가 상대적으로 낮아 해수면이 상승하는 대조기마다 침수 피해가 우려되는 위험지역으로 분류됩니다.

항만 당국은 대조기 해양정보에 따라 예방활동과 안전관리를 하고 있지만, 안전사고 발생과 시설물 파손을 막기 위해 근본적인 해결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이번 용역은 정비계획 수립을 위한 기초자료·현지조사, 항만이용자 설문조사, 수심·지형측량, 지반조사, 기본설계 등을 7개월간 진행합니다.

신용범 인천항만공사 건설부문 부사장은 "연안항의 취약시설을 정비해 이용자들이 더 안전하고 편리하게 항만을 이용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최상철 scchoi@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