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박주언 기자 ]




해양리포트
13828

 

경인방송 해양정보센텁니다.

 

오늘 인천 연안의 여객선 운항은 대부분이 순조롭습니다. 백령행 코리아킹호는 휴항됐고, 다른 모든 항로의 여객선들은 정상 운항됩니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이, 인천항에 출입하는 외국선박을 대상으로 신국제.국내규정에 따른 항만국 통제를 강화한다고 합니다. 올해부터 국제항해에 종사하는 선박은 저유황유를 사용하거나, 황산화물 배출저감을 위한 대체설비를 운용해야하며 저유황유를 사용하는 경우에는 황 함유량 0.5%를 초과한 연료유를 사용할 수 없습니다. 9월부터는 황산화물 배출규제해역 지정 고시에 따라 황산화물 배출규제해역 내에 머무르는 모든 선박은 황 함유량 0.1%를 초과한 연료유를 사용할 수 없게 되는데요. 이는 20221월부터는, 항해중인 선박까지 확대해 시행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이밖에도 올해부터 모든 국제여객선은 선체 손상으로 인한 침수 등 비상상황에 대비하기 위한 손상 제어훈련을 3개월마다 1회 이상 실시해야합니다. 인천항에 입항하는 외국적 선박이 강화된 국내외 규정을 중수하도록 함으로써 해양환경을 보호하고 선박안전이 확보될 수 있도록 해야 하겠습니다.

 

인천.경기도 및 서해5도는 대체로 흐리고,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낀 곳이 있습니다. 서해중부해상은 바람이 초속 1~7m/s로 불고, 물결은 0.5~1.0m로 일고 있습니다.

 

경인방송 해양정보는 인천광역시와 함께 합니다. 박주언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