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인천 서구청 등 6개기관과 ‘기업체 미세먼지 저감 협약’ 체결
인천 / 사회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20-02-18, 수정일 : 2020-02-18
18일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서주원 사장(오른쪽 세 번째)이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가운데) 등과 ‘기업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자발적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제공>.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오늘(18일) 인천 서구청 대회의실에서 서구청 등 6개 기관과 ‘기업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자발적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협약은 매립지공사를 비롯한 지역 내 6개 기업이 서구와 협력해 2022년까지 미세먼지와 황·질소산화물 등 대기오염물질을 참여기업 총 배출할당량의 20% 이상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이를 통해 기대하는 미세먼지 및 대기오염물질 감축량은 약 6천6백여톤으로 이는 나무 1억8천만 그루(1그루=35.7g)를 심은 효과와 비슷합니다. 

이번 협약에 참가한 기관은 인천 서구, SK인천석유화학, 한국남부발전 신인천발전본부, 한국서부발전 서인천발전본부, 한국중부발전 인천화력본부, 포스코에너지 인천LNG복합발전소 등입니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최병진 환경안전처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주민 건강과 지역 환경을 보호하는데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쾌적하고 청정한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지난해 7월 인천 서구 등 유관기관과 ‘수도권매립지 쓰레기운반차 등 친환경 LNG차량 도입 시범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친환경 폐기물 운반차량 확대·보급을 위한 구체적인 인센티브 마련 등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최상철 scchoi@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