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이재명 경기지사 "일본 방사능 오염수 방류···비정상적 행위 심판받을 것"
경기 / 사회 홍성민 (hsm@ifm.kr) 작성일 : 2020-02-18, 수정일 : 2020-02-18
이재명 경기지사<사진=연합뉴스>
[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이재명 경기지사는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의 방사능 오염수를 바다로 방류하기로 결정한 것과 관련, 즉각 철회를 촉구했습니다.

이 지사는 오늘(18일) 자신의 SNS를 통해 "국제법을 존중하고 상식적인 판단이 가능한 국가에서 내린 결론이라고 믿어지지 않는다"며 "일본 정부는 오염수를 희석해 방류 기준치를 충족하면 된다고 하지만 그런 주장에 동조해 안심할 주변국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오염수를 방류할 경우 인접국인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해류의 영향을 받는 태평양 연안 국가들, 그리고 그 바다에서 잡힌 수산물을 섭취하는 세계 각국 사람들이 피해를 입게 될 수 있다"며 "바다를 접하고 있는 경기도 역시 피해 당사자가 되는 것은 자명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지사는 "일본 정부는 인류에게 돌이킬 수 없는 죄를 짓게 될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을 즉각 철회해야 된다"며 "비정상적 비상식적 비합리적 행위는 반드시 그에 합당한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홍성민 hsm@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