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인천 서구,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방지 총력
인천 / 사회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20-02-21, 수정일 : 2020-02-21
인천 서구청 전경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인천시 서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총력대응을 펼치고있다고 오늘(21일) 밝혔습니다.

서구는 지역 내 신천지 교회를 점검한 결과, 4곳이 폐쇄된 것을 확인했으며 해당 장소를 중점적으로 소독 방역을 진행했습니다.

또한 모든 집회 및 봉사활동 중단 역시 교회 측에 요청했으며 추가 현황이 파악되면 즉시 해당 구역을 철저히 방역하고 밀착 관리할 계획입니다.

서구 관계자는 “신천지 교인 중 대구 집회나 경북 청도대남병원 장례식에 참석한 분은 서구 재난안전대책상황실(☎032-560-0910)로 연락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서구 공직자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을 막기 위해 더욱 엄중하게 대처하고 있다”며 “구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와 능동적인 대처가 코로나19의 서구 확산을 막는 최우선 해법”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서구는 지역 내 종교연합회에 코로나19 대응지침 및 예방협조 공문을 발송했으며 종교시설의 위생방역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전했습니다.

최상철 scchoi@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