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부평 코로나' 인천시교육청 "지역 확산 추이 따라 개학연기 검토"
인천 / 사회 강신일 (riverpress@ifm.kr) 작성일 : 2020-02-22, 수정일 : 2020-02-22
인천시교육청
[ 경인방송 = 강신일 기자 ]

인천 부평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한 것과 관련해 인천시교육청이 오늘(22일) 오후 3시 도성훈 교육감 주재 긴급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후속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시교육청은 인천지역 새학년도의 개학연기는 지역 확산 추이를 지켜보며 교육부와 긴밀하게 협의 후 결정했습니다. 

다만 개학을 하더라도 전체 학교의 입학식은 실시하지 않기로 방침을 정했습니다.

아울러 확진자 발생 인근 지역 사립유치원 중 학사일정이 종료되지 않은 1개 사립유치원에 대해서는 즉시 휴원조치를 명령했고, 부평 관내 인천시교육청북구도서관과 인천시교육청부평도서관은 내일(23일)부터 별도의 안내 시까지 휴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다중이용시설인 북부교육문화센터도 운영하는 프로그램을 한시적으로 중단하고 공공수영장은 휴관에 들어갑니다.
 
북부교육지원청 관내 학원과 교습소에 대해서는 방역을 철저히 하도록 안내하고 일정기간 휴원을 권고하도록 할 방침입니다.

현재 외부인에게 학교시설을 개방하고 있는 부평구 관내 학교에 대해서도 별도 안내가 있을시 까지 한시적으로 학교시설개방을 중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강신일 riverpress@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