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대구 다녀온 직원 기침증세...안양 호계파출소 일시 폐쇄
경기 / 사회 구민주 (kumj@ifm.kr) 작성일 : 2020-02-24, 수정일 : 2020-02-24
[ 경인방송 = 구민주 기자 ]


경기 안양동안경찰서 호계파출소 직원이 대구를 다녀온 후 코로나19 의심 증상을 보여 파출소가 일시 폐쇄됐습니다.

안양동안경찰서에 따르면 오늘(24일) 오전 호계파출소 직원 A씨가 출근 이후 기침 증세를 보였습니다.

A씨는 지난 15일 지인 결혼식 참석을 위해 대구에 있는 예식장을 찾았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지난 20일에도 기침 증세가 있어 체온을 측정했으나 별다른 이상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A씨는 의왕보건서를 방문해 검체 검사를 받았으며, 경찰은 만일의 경우를 대비해 오늘 낮 12시 50분쯤 파출소 건물을 폐쇄하고 직원 출입을 통제했습니다.

A씨에 대한 검체 검사 결과는 내일 오전쯤 나올 예정입니다.



구민주 kumj@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