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인천 옹진군, ‘코로나19’ 예방 취약계층 1인당 마스크 50매 지원
인천 / 사회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20-02-27, 수정일 : 2020-02-27
인천 옹진군이 지역내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마스크 등을 배부하고 있다.<옹진군청 제공>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인천 옹진군은 ‘코로나19’로 부터 지역 내 취약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식약처인증 보건용마스크(KF80)를 1인당 50매씩 배부한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옹진군은 어제(26일)부터 지역 내 취약계층(기초수급자, 차상위계층 및 사회복지시설거주자) 981명에게 총 4만9천50매의 보건용 마스크를 배부하고 있습니다.

장정민 옹진군수는 “코로나19가 진정되지 않은 현시점에서는 취약계층의 안전하고 건강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여겨 마스크를 배부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옹진군과 옹진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해 연말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식약처인증 보건용마스크(KF80)를 1인당 최대 48매씩(총 4만3764매) 지원한바 있습니다.

최상철 scchoi@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