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분당제생병원 간호사 1명 '코로나19' 추가 확진
경기 / 사회 한준석 (hjs@ifm.kr) 작성일 : 2020-03-14, 수정일 : 2020-03-14
분당제생병원 의료진들이 이동하는 모습 <사진= 연합뉴스 제공>
[ 경인방송 = 한준석 기자 ]

경기도 성남 분당제생병원 간호 인력 3명이 오늘(1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성남시와 분당제생병원에 따르면 의정부시 호원동에 사는 28살 간호사 1명이 오늘 오후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앞서 이날 오전에는 성남시 수정구 위례동에 사는 48살 간호조무사와 광주시 퇴촌면에 거주하는 53살 간호조무사 등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들 3명은 확진자가 집단 발생한 분당제생병원 본관 8층 81병동에 근무했으며 지난 6일부터 자가격리된 상태였습니다.


한준석 hjs@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