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장덕천 부천시장, 이재명 재난기본소득 비판 '공개 사과'
경기 / 사회 홍성민 (hsm@ifm.kr) 작성일 : 2020-03-26, 수정일 : 2020-03-26
장덕천 부천시장 <사진=연합뉴스>
[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장덕천 부천시장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재난기본소득'에 대해 비판한 것과 관련해 공개 사과했습니다.

장 시장은 오늘(26일) 자신이 SNS를 통해 "제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에 관해 올린 글로 인해 많은 혼란이 발생한 것 같다"며 "저도 복지정책은 보편적으로 펼쳐야 한다는 점에 대해서는 동의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재난 상황에서 시급성이 요구되는 정책에는 보편적 복지가 더 좋을 것이라는 점도 의견을 같이 한다"고 전했습니다.

장 시장은 "내부적으로 사전에 개진했으면 좋을 제 의견을 외부로 표출함으로 인해 속도가 필요한 정책들이 영향을 받아 조치가 늦어질 우려가 생겼다"며 "이런 상황은 바람직하지 않다. 제 잘못이다"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장 시장은 지난 24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전 도민에게 재난기본소득 10만 원씩 지급하겠다고 발표하자 "이렇게 하는 것보다 부천시에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2만여곳에 400만 원씩 주는 낫다고 본다"고 반박한 바 있습니다.




홍성민 hsm@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