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인천e음카드' 재난지원금 신청 저조...신청 가구 15% 불과
정말뉴스 / 인천 / 경제 안재균 (ajk@ifm.kr) 작성일 : 2020-05-21, 수정일 : 2020-05-21
인천e음카드 <사진출처 = 인천광역시 공식 블로그>
[ 경인방송 = 안재균 기자 ]


인천e음카드가 인천시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처로는 시민에게 호응을 받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이 가능한 가구 중 인천e음카드를 선택한 가구는 15%에 그쳤습니다.


오늘(21일) 인천시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현황에 따르면, 재난지원금은 현금, 신용.체크 카드, 인천e음카드로 받을 수 있습니다. 


이 중 대부분의 재난지원금 신청 방법은 신용.체크카드로 했습니다. 


대상가구 125만3천835곳 중 75만9천118곳으로 전체 가구 중 68.4%를 차지했습니다. 신용.체크 카드 지급금액은 7천585억5천300만 원입니다.


반면 지역전자 화폐인 인천e음카드로 신청한 가구는 16만6천162곳, 지급금액은 1천154억3천200만 원으로 나타났습니다.


인천시민 중 295만여 명 중 38%인 115만여 명이 인천e음카드를 사용하는 것을 고려하면 지역전자화폐가 되레 재난지원금 사용처로는 선택받지 못한 것입니다. 


이에 대해 시 관계자는 "인천e음카드 신청이 저조한 이유는 취약계층 14만4천174곳이 현금으로 지급받아 분산된 것으로 분석된다"고 말했습니다.




안재균 ajk@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