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군포 원광대병원 직원 확진…병원 폐쇄
경기 / 사회 한준석 (hjs@ifm.kr) 작성일 : 2020-05-23, 수정일 : 2020-05-23
군포시청사 전경 <경인방송 DB>
[ 경인방송 = 한준석 기자 ]

경기도 군포시는 원광대 병원 직원인 25살 남성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병원은 오늘(23일) 하루 방역을 위해 폐쇄되며 환자 입·퇴원도 불가능합니다.

병원 관계자는 "오늘 이후에도 폐쇄가 필요할지 여부는 오늘 저녁까지 상황을 보고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군포시는 "병원을 소독한 뒤 현장조사를 할 계획이며 A씨와 관련한 세부 역학조사는 조사가 끝나는대로 공개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한준석 hjs@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