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 청사 전경. <사진= 인천시>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인천시는 올해 처음으로 인천장애인인권영화제를 열기로 하고 주관 단체를 공모합니다.


공모 대상은 인천 소재 비영리법인 또는 비영리민간단체로, 선정된 단체에는 모두 2천만 원의 사업비가 지원됩니다.


시는 오는 6월8일까지 접수 절차를 거쳐 같은달 지원대상을 최종 선정할 계획입니다.


영화제는 장애인과 사회적 약자의 삶을 담은 영화초청 상영, 영화 상영 후 감독과 관객과의 대화, UCC공모전 개최와 다양한 부대행사, 장애인권 관련 이슈에 관한 강의, 토론회 개최 등으로 구성됩니다.


시는 기존 매체에서 접할 수 없는 영화와 영상 상영을 통해 장애인의 시각과 관점을 보여주는 좋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구대서 kds@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