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센터 인천. <사진 = 인천경제청> [ 경인방송 = 조문정 기자 ]


'아트센터 인천' 1단계 콘서트홀 옆 송도동 80-9번지 일대에 오페라하우스와 뮤지엄 등 복합문화공간을 짓는 '아트센터 인천 2단계' 사업이 2023년 초에 착공, 2025년 상반기 준공될 계획입니다.
 

인천경제청은 아트센터 인천 2단계 사업을 재정사업으로 추진하고 실시 설계용역을 다시 진행하는 한편, 사전 타당성조사, 중앙투자심사 등 행정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오늘(7일) 밝혔습니다.
 

오페라하우스는 연면적 3만1천300㎡에 지하 2층, 지상 4층 규모로 1천515석의 공연장으로 조성됩니다.

전시시설인 뮤지엄은 연면적 1만9천700㎡에 지하 2층, 지상 8층 규모로 건립할 예정입니다.


2천200억원으로 추산되는 사업비는 경제청 특별회계에서 충당합니다. 


현재 운영 중인 1단계 콘서트홀은 연면적 5만1천977㎡에 지하 2층, 지상 7층 규모로 1천727석을 갖추고 있는데, 클래식 전용으로 설계돼 뮤지컬과 대중음악 공연에는 한계가 있었습니다.

경제청은 오페라하우스와 뮤지엄이 완공되면 아트센터 인천이 클래식 공연장과 대중공연장, 전시시설까지 갖춘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조문정 supermoonjj@ifm.kr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