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문화재단이 인천미술은행의 소장품을 구입 공모한다. [ 경인방송 = 보도국 ]


(재)인천문화재단이 매년 시행하고 있는 인천미술은행 소장품 구입 공모사업이 올해는 공모Ⅰ과 공모Ⅱ로 나누어 운영됩니다.  


인천미술은행은 인천미술활성화기획사업의 일환으로 시각예술 작품의 구입·대여·전시를 통해 지역문화 활성화를 꾀하고 있습니다.


공모Ⅰ은 ‘인천 연고 작가’, ‘3년 이상의 창작활동 경력’, ‘3년 이내 개인전 경력 1회 이상’ 이 세 가지 조건에 모두 부합할 때 자격이 주어집니다.


올해 신설된 공모Ⅱ는 공모Ⅰ과 다르게 진입장벽을 낮춰 ‘인천 활동 작가’ 기준에 부합하면 지원 가능하며, 소품을 다량 구매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전년도 구입자 및 공모Ⅰ 참여자도 지원 가능합니다.


공모Ⅰ의 공고기간은 7월 10일부터 30일까지, 접수는 7월 20일 오전 9시부터 30일 오후 6시까지 입니다.


한국화, 서양화, 서예, 조소, 조각, 판화, 순수공예, 사진, 설치미술 및 미디어 아트 등 다양한 장르에서 지원 가능하며, 공모Ⅱ는 9월 중 공고 예정입니다.


접수는 국가문화예술지원시스템(ncas.or.kr)과 미술은행 웹하드 클라우디스크(cloudisk.co.kr)를 통해 이뤄집니다.


김도하 기자



보도국 907news@ifm.kr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