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의 첫번째 청년 공간인 '청년 LAB 처인' 개소식. <사진제공= 용인시>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 용인시는 오늘(29일) 처인구 역북동에 시의 첫번째 청년 공간인 '청년 LAB 처인'을 개소했습니다.


'청년 LAB 처인'은 역북동 삼가프라자 5층에 115㎡ 규모의 시설로, 다목적실과 세미나실, 휴식공간 등을 갖췄습니다.


이 곳에선 청년들의 취업, 창업, 소통 등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과 공간을 지원합니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만 18세 이상 39세 이하의 용인시 거주 청년이라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당분간은 프로그램 대상자에 한해서만 공간을 개방합니다.


시는 다음달 11일 'MBTI성격유형 검사를 통한 취업방향 설정' 교육을 시작으로 각종 취업지원.문화예술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예정입니다.


시는 오는 9월과 11월엔 수지.기흥구에도 청년 공간을 개소할 방침입니다.



구대서 kds@ifm.kr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