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사진출처 = 경기도교육청> [ 경인방송 = 구민주 기자 ]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오늘(30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경기도민을 위해 4개월간 급여 일부를 모아 마련한 성금 1천278만원을 경기사랑의열매에 기탁했습니다.
 

이 교육감은 “도민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동참했다”며 “어려운 시기에 모두가 주변을 살피고 아픔을 보듬을 수 있는 분위기가 확산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오늘 기탁된 성금은 코로나19로 위기를 겪고 있는 가구의 긴급생활지원비 및 의료비, 소상공인 지원사업 등에 사용될 예정입니다.



구민주 kumj@ifm.kr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