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일 화성시청 접견실에서 서철모 화성시장과 김병수 농협하나로유통 대표, 구자천 화성시 로컬플라워 영농조합법인 대표 등이 농수산물유통센터 건립과 지역 농산물 판로 확대 등을 담은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화성시>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 화성시 영천동 (구)농협 기흥하나로혼수센터 자리에 농수산물종합유통센터와 로컬플라워 직매장이 들어섭니다.


화성시는 오늘(31일) 시청 접견실에서 서철모 화성시장과 김병수 농협하나로유통 대표, 구자천 화성시 로컬플라워 영농조합법인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센터 건립과 지역 농산물 판로 확대 등을 담은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협약에 따라 농협하나로유통은 사업비 1천175억 원을 투입해 건축연면적 2만9천394㎡, 5층 규모의 농수산물종합유통센터를 건립해 오는 8월 말 개장할 예정입니다.


이 곳에는  농축수산물 판매시설, 집하.배송시설, 포장가공실, 고객 편의시설 등을 갖춥니다.


농협하나로유통은 센터 운영에 필요한 인력을 화성시민으로 우선 고용하고, 로컬플라워 직매장 설치를 위한 부지 제공과 운영관리, 홍보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시는 센터 건립을 위한 행정지원과 햇살드리 홍보관 설치, 로컬플라워 직매장 건립을 위한 사업비 등을 지원할 방침입니다.


지역 화훼농가 72곳이 참여하고 있는 로컬플라워 영농조합법인은 직매장 운영을 맡습니다


서철모 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지역 화훼농가들의 안정적인 생산과 판로확보, 일자리 창출까지 일석삼조의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더 많은 소비자들이 우리시 우수 농수산물을 만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구대서 kds@ifm.kr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