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양구 보건소가 3일부터 제증명 발급업무를 재개했다.<사진=계양구청> [ 경인방송 = 보도국 ]


인천 계양구 보건소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에 집중하기 위해 일시적으로 중단했던 보건소 제증명 발급업무를 3일부터 부분적으로 재개했습니다. 


다만, 코로나19 지역사회 유입을 예방하기 위해 주소지 또는 근무지가 계양구인 민원을 대상으로 합니다.


발급 가능한 제증명서는 건강진단결과서(보건증), 건강진단서, 외국인결핵진단서입니다.


구 관계자는 “제증명 발급업무를 재개함으로써 구민의 편의를 도모하고,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해 구민 모두 안전하게 보건소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강명윤 기자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