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사진= 연합뉴스> [ 경인방송 = 김장중 기자 ]



오늘(3일) 오후 3시10분을 기해 경기도 평택시 안성천 군문교 지점에 홍수주의보가 발령됐습니다.
 

환경부 한강홍수통제소는 이날 오후 3시 기준 군문교 지점 수위가 5.79m까지 상승해, 오후 4시쯤 홍수주의보(수위표 6m, 해발 6.13m) 기준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습니다.
 

홍수통제소측은 평택 안성천 유역 주민들에게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경기도 평택에는 이날 자정부터 오후 3시까지 145.5㎜의 강우량을 기록했습니다.

지난 1일 오후 6시부터 오늘 오후 3시까지 평택시 현덕면의 누적 강수량은 221.5㎜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