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쓰레기 처리 선진화를 위한 1차 소통 토론회 서구의 쓰레기 문제 연구용역착수 보고회 모습.<사진=서구청> [ 경인방송 = 강광석 기자 ]


인천 서구는 오는 20일 오후 2시 서구청 대회의실에서 쓰레기 현안 문제를 주제로 민·관·전문가가  한자리에 모여 '서구 쓰레기 처리 선진화를 위한 1차 소통 토론회'를 개최합니다.  


서구 구민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서구 유튜브 채널인 ‘서구TV’를 통해서도 실시간 방송을 진행해 보다 많은 분들이 직·간접적으로 생각을 나눌 수 있게 할 예정입니다. 


서구는 이번 1차 토론회를 시작으로 중·장기 자원순환 정책 로드맵 수립을 위한 연구 용역을 추진하고 있는 전문가만의 시각이 아닌 구민과 이해관계인 등 모든 사람들의 목소리를 한 자리에서 들을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합니다.


현재 서구는 지속적인 도시개발에 따른 인구 유입으로 폐기물 발생량이 계속 증가하는 추세이며, 2025년 수도권매립지 종료와 폐기물 발생지 처리 원칙에 따라 쓰레기 처리 정책의 대전환이 필요한 시기입니다.


서구는 이번 토론회를 폐기물 정책 전환의 출발점으로 삼아 현재 진행 중인 자원순환 선도 도시 구축을 위한 통합대책 마련 연구 용역에도 시민의 목소리를 최대한 반영할 예정입니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지속적인 주민참여 방안을 마련해 폐기물 처리에 있어 모두의 목소리가 하나로 모인 공동 해결책을 제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강명윤 기자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