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한준석 기자 ]


오늘(6일) 경기 남부지역에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폭우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지역별 시간당 최대 강수량은 군포 44.5㎜, 수원 42.6㎜, 평택 42㎜, 안양 41.5㎜, 화성 39㎜, 의왕 39㎜, 용인 37㎜입니다.


이날 0시부터 오전 6시까지 누적 강수량은 군포 103.5㎜, 의왕 95㎜, 수원 93.7㎜, 안양 93.5㎜, 의왕 93㎜, 화성 91.5㎜입니다.


현재 호우 때문에 발생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다만 폭우로 수원시 화산·정천·세평·율전·세류 지하차도의 차량 통행이 제한되고 있으며, 가평에는 산사태, 저지대 침수, 도로 유실 등 피해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기상청 관계자는 "비와 함께 바람도 매우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빗길 교통안전 등에 신경 써달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