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만원 이상 소비=주차요금 1시간 무료 ‘지역소비 촉진형’ 주차요금제 포스터. [ 경인방송 = 보도국 ]


인천 서구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소비 진작을 위해 전국 최초로 지역 소비와 연동한 주차요금 제도를 시행합니다.


서구는 오는 10일부터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노외주차장 6개소 725면, 노상주차장 7개소 421면을 합해 총 13개소 1,146면에 대해 ‘지역소비 촉진형 주차요금 감면제도’를 시행합니다.


앞서 서구는 지난 6월 서구 의회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조례를 신속하게 개정해 코로나19 등과 같은 재난이 발생하면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구청장이 주차요금 감면기준을 따로 정할 수 있게 했습니다.


이번 제도 시행으로 공영주차장을 이용할 경우 서구 내에서 당일 2만 원 이상 소비한 영수증을 주차 매니저에게 제시하면 1시간에 대해 주차요금을 감면받을 수 있게 됩니다.


가좌 또는 검단지역에서 소비한 영수증도 서구지역 모든 유료 공영주차장에서 1시간의 주차요금을 감면받게 됩니다.


감면요금제 적용 시간은 서구청 제1주차장의 경우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며, 나머지 12개소 주차장의 경우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입니다.


강명윤 기자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