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시즌까지 인천 유나이티드를 지휘하게 된 조성환 감독 <사진=인천유나이티드 제공> [ 경인방송 = 강명윤 기자 ]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가 조성환 전 제주 유나이티드 감독을 제 11대 사령탑으로 선임했습니다.


인천 구단은 오늘(7일) 보도자료를 내고 "조성환 감독과 2021시즌까지 계약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구단은 "여러 감독 후보군 중 인천이 처한 상황을 이해하고 극복할 수 있는 경험을 지녔는지 살폈다"며 "풍부한 경험을 지닌 조 감독에게 지휘봉을 맡기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조 감독은 오는 9일 성남FC와 홈경기를 시작으로 올 시즌 승리 없이 5무 9패로 최하위에 머무는 인천을 잔류시켜야 하는 중책을 맡았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