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 안병용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장이 김보라 안성시장에게 수해복구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안병용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장은 오늘(9일) 안성시를 방문해 집중 호우 피해 현장을 점검하고 이재민을 위로했습니다. 


안병용 회장은 김보라 안성시장과 함께 피해 복구 현장을 점검하고 "안성시의 피해 복구가 신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격려했습니다.


안 회장은 이날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와 의정부시 명의의 성금 각 500만 원을 수해복구를 위해 써달라며 안성시에 전달했습니다.


안성시는 지난달 말부터 계속된 집중호우로 1명이 사망하고, 56곳에서 산사태가 발생했으며 주택 40가구가 침수되고 72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습니다.


정부는 지난 7일 안성시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