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미군 "사망자·유족에 깊은 애도"
정말뉴스썸네일사용중지
[ 경인방송 = 한준석 기자 ]

어제(30일) 경기도 포천에서 미군 장갑차를 들이받아 중태에 빠졌던 SUV 탑승자 4명이 숨졌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어제 오후 9시 30분쯤 포천시 미8군 로드리게스 사격장 인근 영로대교에서 SUV가 미군 장갑차를 추돌했습니다.

이 사고로 SUV에 타고 있던 50대 4명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져 심폐소생술을 받았으나 끝내 숨졌습니다.

주한미군 사령부는 오늘 입장문을 내고 비극적 사고로 숨진 민간인 가족에게 애도를 표한다면서 한국 측의 조사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미8군은 희생자들에 대한 애도의 표현으로 사고 지역 인근의 훈련을 일시 중단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