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연합회 김병도 회장이 '오산 자연생태체험관 조성사업'에 대한 지지 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 경인방송 = 정지은 기자 ]

경기도 오산시소상공인연합회가 '오산자연생태체험관 조성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초당적 협력 협치를 촉구했습니다.

오산시소상공인연합회는 오늘(14일) 성명을 내고 "자연생태체험관 건립이 여러 가지 이유로 지연되고 있는 것에 유감을 표한다"며 이 같이 요구했습니다.

연합회는 성명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오산지역 경제상황은 바닥"이라며 "지역 경제 활성화 측면에서라도 오는 10월 개장예정인 '자연생태체험관' 정상개장을 강력하게 호소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사업은 시청 민원실 상부(2층)에 어린이들이 학습과 체험교육이 가능하도록 자연생태체험형 인프라를 구축하는 것으로, 오는 10월 임시 개관을 목표로 해 왔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