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몰어선<사진=인천해경> [ 경인방송 = 보도국 ]


16일 오전 1시 45분쯤 인천 중구 왕산마리나항 인근 해상에서 정박 중인 9.77t급 어선 A호가 침몰했습니다. 


이 사고로 A호와 밧줄로 연결된 3.38t급 어선 B호도 함께 기울어진 뒤 바닷물에 잠겼습니다.


사고 당시 A호에는 한국인 선장 A(63)씨와 베트남인 선원 3명이 타고 있었으나 침몰하기 전 해경에 모두 구조됐습니다. B호에는 승선원이 없었습니다.


해경은 A호에서 바다로 내린 닻줄이 인근에 설치된 어망에 걸리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도하 기자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