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주택도시공사(GH) 전경.<사진출처 = GH> [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국토교통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총괄사업관리자 방식으로 하남시와 함께 신청한 '하남의 주인공 신장동!'사업이 선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선정된 '하남의 주인공, 신장동!'의 주된 사업은 ▲원도심 통합관리 기반구축 및 복합거점 조성 ▲단계별 가로정비 ▲노후주거지 재생 ▲역량강화 및 모니터링 지원사업으로 구분됩니다.

이 중 GH는 경기행복주택 건립과 복합거점 조성사업과 가로주택정비사업 참여, 노후주택‧공동이용시설 개보수 등을 담당하게 됩니다.

GH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신장동 지역주민의 주거안정에 기여하고, 원도심과 신도심의 균형발전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남시와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정부는 올해 1차 도시재생 뉴딜 신규사업으로 총 23곳을 선정했고, 이 가운데 GH 등 공기업 주도로 도시재생 거점사업과 주변사업을 연계해 효과를 상승시키는 총괄사업관리자 방식은 경기 하남 등 총 8곳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