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추모공원. <사진출처= 화성도시공사>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 화성시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올 추석 연휴기간 '화성시추모공원'을 폐쇄하기로 했습니다.


폐쇄기간은 추석연휴 시작일인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5일간이며, 참배와 성묘는 금지되고 신규 안치만 허용합니다.


시는 연휴를 피해 미리 성묘하거나 온라인 성묘시스템 'e하늘장사정보시스템'을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지현 시 노인복지과장은 "이용객이 집중되는 추석연휴기간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이 우려돼 폐쇄하기로 결정했다"며 "최선의 방역이 이뤄질 수 있도록 시민들의 많은 양해를 바란다"고 했습니다.

 

화성시추모공원은 화성시 비봉면에 위치하고 있으며, 시설은 실내 7천997기, 실외 2천11기 규모입니다.


지난해 추석 연휴에는 3만여명의 성묘객이 방문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