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청 전경<사진출처 = 의왕시> [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경기도 의왕시는 코로나19에 대응한 '추석 명절 종합대책'을 추진합니다.

시는 연휴기간인 이달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5일간 종합상황실을 중심으로 총괄반과 방역대책반, 보건의료반, 묘지관리대책반, 재난대책반 등 1개 실, 12개 반에 총 239명을 편성합니다.

보건소에서는 연휴기간 오전 9시부터 오후 12시까지 선별진료소를 운영해 시민들에게 코로나19 감염증 검사를 지원합니다.

코로나19 상황 총괄반에서는 확진자 발생 시 역학조사를 실시해 코로나19 감염병 대응 비상상황을 유지할 계획입니다.

또 연휴기간 진료기관 및 휴일 지킴이약국 명단을 홈페이지에 게시해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응급환자 발생을 대비해 대형병원(아가페의료재단 시티병원)의 응급체계를 확립, 24시간 응급치료체계를 유지할 방침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