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조기정 기자 ]

코로나19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조정됨에 따라 월미바다열차 운영이 재개됩니다.
 

인천교통공사는 오는 23일 오전 10시부터 월미바다열차를 운영한다고 15일 밝혔습니다.
 

공사는 지난 8월 11일 운행재개 때와 동일하게 이용시민 안전 확보 및 코로나19 지역사회 재확산 방지를 위해 탑승인원을 46명에서 17명으로 축소합니다.
 

또 각 역마다 체온 측정 및 방역소독을 강화하고 마스크 미착용 또는 체온이 37.5℃ 이상인 고객은 이용이 불가합니다.
 

승차권은 인터넷 예매를 통해서만 구매가 가능하고 판매수량은 30분당 25명으로 제한합니다.
 

인터넷 예매는 월미바다열차 예매전용사이트(www.wolmiseatrain.or.kr) 또는 인천교통공사 홈페이지(www.ictr.or.kr)를 통해 가능합니다.
 

정희윤 인천교통공사 사장은 "깊어가는 가을, 오색의 월미공원 단풍과 함께 월미바다열차에서 소중한 추억을 담아가시기 바란다"며 "고객과 타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반드시 지켜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