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산신도시에 설치된 고원식횡단보도 모습.<사진출처 = GH> [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남양주 다산새봄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 내에 안전특화 모델을 시범조성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스쿨존 안전특화모델은 LED 바닥신호등, 횡단보도 안전대기장치, 횡단보도 집중조명을 적용해 횡단보도 사고를 예방하고, 과속 방지를 위한 고원식 횡단보도 및 감시카메라가 설치됐습니다.

또 보행자 전용 교문을 신설해 보행자와 차량의 동선을 분리, 안전성을 확보했습니다.

GH 관계자는 "안전개선 효과를 모니터링한 후 확대 적용을 검토할 예정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