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주택도시공사(GH) 전경.<사진출처 = GH> [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수원시·용인시·광명시·김포시 등 3개 시에서 청년형 매입임대주택에 거주할 예비입주자를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청년형 매입임대주택은 GH가 다세대, 다가구, 오피스텔 등 기존주택을 매입해 시중 시세의 30~50% 수준으로 무주택 청년들에게 공급하는 주택입니다.

이번 공급물량은 원룸형 주택 45호입니다.

신청자격은 ▲만 19세 이상 만 39세 이하인 사람 ▲대학생 ▲취업준비생인 미혼의 무주택 청년으로 본인의 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100%(264만5천147원) 이하이면 신청 가능합니다.

임대보증금 및 월 임대료는 순위에 따라 주변 시세의 30~50% 수준으로 책정됩니다.

계약기간은 최초 2년으로 재계약 요건 충족 시 최대 6년까지 거주할 수 있습니다.

입주신청은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 우편 및 방문접수를 동시에 진행하며, 자세한 사항은 GH 공식 홈페이지(www.gh.or.kr)에서 확인하면 됩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