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최희선 기자 ]

21일 밤부터 다시 안개가 짙어지겠고, 북서쪽에서 중국발 스모그가 추가로 유입돼 22일 새벽부터 오전까지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는 초미세먼지 농도가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까지 치솟겠습니다.

여기에 중국에서 발원한 황사가 서해안으로 유입되면서 일부 해안 지역은 올가을 첫 황사 영향을 받을 가능성이 있으니 호흡기 건강에 계속해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22일은 흐린 뒤 오전에 차차 맑아지겠습니다.

 

22일 인천의 아침 최저기온은 14, 수원 11도 등 8~14도의 분포를 보이겠고, 낮 최고기온은 인천 17, 수원 18도 등 17~19도가 되겠습니다.

 

초미세먼지와 황사는 내일 오후 북서쪽에서 찬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해소될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기온이 크게 떨어지겠으니 심한 온도변화에 건강 관리 잘해주셔야겠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