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가정간편식 1호 제품 ‘경기도 친환경 농산물로 만든 구운 감자’. <이미지 제공=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이 가정간편식 1호 제품 '경기도 친환경 농산물로 만든 구운 감자'를 출시합니다.


이 제품은 유통진흥원이 지난 4월부터 태스크포스를 만들어 기획한 것으로, 코로나19로 학교 급식이 중단되면서 판로가 막힌 경기도 친환경 농가들을 돕기 위해 개발됐습니다.
 

유통진흥원은 '구운 감자' 출시를 기념해 내일(29일)부터 경기농식품 온라인몰 '마켓경기'을 통해 1만세트 한정 할인행사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앞서 유통진흥원은 토마토 샐러드, 채소볶음밥, 버섯된장찌개, 구운 감자 등 네 가지 시제품에 대한 품평회를 거쳐 농산물 사용량이 상대적으로 높은 품목인 '구운 감자'를 1차 상품으로 선정했습니다. 


이어 식품유통기업 ㈜후레쉬초이스, ㈜이우스와 가정간편식 개발.유통 시범사업을 위한 3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제품 개발과 유통망 확장에 힘써왔습니다.


강위원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장은 "이번 가정간편식 개발은 코로나19 이후 도내 친환경 농산물 대안 유통체계와 판로 확보를 위한 새로운 시도라는데 의미가 있다"고 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