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최희선 기자 ]

28일 오후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며 퇴근길 무렵에는 날이 부쩍 쌀쌀해지겠습니다.

 

29일은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반짝 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29일 인천의 아침 최저기온은 7, 수원 3도 등 1~7도 분포를 보이겠고, 낮 최고기온은 인천 15, 수원 16도 등 13~16도에 머물면서 춥겠습니다.

 

이번 추위는 29일 아침에 절정을 이룬 후 기온은 차차 오르겠으나,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30일도 복사냉각에 의해 내륙지역 아침 기온은 5도 이하가 되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주말부터는 다시 예년 기온을 회복하겠고, 휴일에는 중부와 호남 지역에 비 소식이 있습니다.

 

28일 오후부터 29일 새벽 사이, 인천·경기서해안과 서해도서지역에는 바람이 20~45km/h(6~12m/s)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습니다. 그 밖의 지역에도 바람이 10~25km/h(3~7m/s)로 약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서해중부해상은 29일까지 바람이 20~45km/h(6~12m/s)로 강하게 불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