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청사 전경. <사진제공= 오산시> [ 경인방송 = 김장중 기자 ]



경기도 오산시는 오늘(17일) 오산시청에서 전국 53개의 지방정부와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김진경 국가교육회의 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 2020년 하반기 정기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정기총회는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 안건 의결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과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의 정책간담회에 이어 각 권역별 집담회 성과 공유, 국가교육회의 정책협약식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이날 53개의 지방정부들은 정책협약식에서 국가와 지방정부가 함께 대한민국 교육의 미래 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습니다.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 4기 회장인 곽상욱 오산시장은 기조연설을 통해 '마을교육공동체를 통해 국가교육을 선도하는 지역의 교육'에 대해 발표하고, "지역이 선도하는 미래 자치교육을 혁신교육지방정부회를 중심으로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자"고 강조했습니다.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는 각 지방정부에서 추진하는 혁신교육에 대한 성과를 함께 나누고, 국가의 교육정책을 함께 만들어 나가기 위해 지난 2018년 설립된 협의체로, 현재 53개 지방정부가 참여하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