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청. <사진 = 경인방송DB> [ 경인방송 = 조기정 기자 ]

인천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송도국제도시에 바이오 헬스케어에 특화된 공유 업무·연구시설이 문을 열었습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바이오 특화 공유시설 전문기업인 ‘㈜르호봇비즈니스인큐베이터’가 17일 송도 IBS 타워 24층에 송도바이오융복합센터를 오픈했다고 밝혔습니다.
 

창업 인큐베이터인 르호봇은 22년간 세계 각국에서 60여개의 공유 비즈니스센터를 운영 중이며 공유 오피스 사업 모델에 창업지원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을 접목, 사업영역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총 1천620㎡ 규모인 송도바이오융합센터는 멸균기, 무균실험대 등 바이오 헬스케어 연구시설 및 장비를 공유하는 바이오 실험실이 마련됐습니다. 
 

이곳은 바이오 헬스케어 특화 공유시설로서 경쟁력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글로벌 주요 바이오 인큐베이팅센터와 병원, 벤처캐피탈(VC) 등과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글로벌 제약사들에게 국내 기술의 생산·판매를 지원할 방침입니다.
 

이원재 인천경제청장은 "이번 르호봇의 송도바이오융합센터 개소는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한 기업 간 협력과 교류를 활발하게 만들어 IFEZ가 바이오 관련 융복합 산업 허브로 도약하는데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