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북부지역 관광 활성화 제안공모 포스터. [ 경인방송 = 보도국 ]


인천 강화군이 강화군민을 대상으로 강화 북부지역(하점면·양사면·송해면) 관광 활성화 제안을 다음달 11일까지 공모합니다. 

 

강화군은 찾는 관광객 수가 연간 1천만 명을 넘고 있으나, 방문객이 남부지역(길상면·화도면)에 치우쳐 있는 실정입니다. 


군은 ‘강화 북부지역(하점면·양사면·송해면) 관광활성화 제안 공모’를 통해 강화 북부지역만의 독특한 역사와 스토리를 발굴하고, 핵심 관광 콘텐츠를 개발한다는 방침입니다. 


또한 전문인력 양성, 홍보 마케팅 및 관광상품화 지원 등을 통해 지역관광을 활성화할 계획입니다.


이번 공모전은 군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다음달 11일까지 군청 홈페이지를 통해 제안하거나 신청서식을 작성해 강화군 기획예산과로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됩니다. 


우수 제안자에게는 군수표창과 함께 최우수상(1건) 100만 원, 우수상(2건) 각 50만 원, 장려상(3건) 각 30만 원의 시상금이 수여됩니다. 심사결과는 12월 중 발표됩니다. 


자세한 사항은 강화군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기획예산과(☏032-930-3763)로 문의하면 됩니다.


강명윤 기자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