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체육회는 18일 헬스케어 전문기업인 ㈜블루스톤홀딩스와 인천 전문체육 선수의 기량 발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인천시체육화 제공> [ 경인방송 = 강명윤 기자 ]


인천시체육회가 헬스케어 전문기업인 ㈜블루스톤홀딩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인천시체육회는 18일 인천광역시체육회 회장실에서 ㈜블루스톤홀딩스 협약식을 열어 인천 전문체육 선수의 기량 발전을 위한 상호 교류를 약속했습니다.


㈜블루스톤홀딩스는 크라이오테라피 장비를 인천시 전문체육선수의 기량 발전을 위해 무상 임대를 하기로 했습니다.


인천시 체육회는 레퍼런스 자료 공개 및 사용 사진, 동영상 자료를 제공합니다.


크라이오테라피는 질소 증기가 들어 있는 차가운 체임버에 2~3분가량 들어가 있는 치료법으로서 관절염 통증 완화, 피로 회복 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규생 인천광역시체육회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우리 인천체육이 많이 우울해있는 상황인데 블루스톤홀딩스에서 인천체육의 발전을 위한 협력을 결정해주시고 장비까지 지원해주셔서 매우 감사하며, 전문선수들의 좋은 기량을 유지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향후 크라이오테라피 장비는 인천스포츠컨디셔닝센터에 설치, 운영됨으로써 인천스포츠과학센터와 함께 우리시 소속 전문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에 크게 기여할 전망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