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엄인용 기자 ]

남양주시 퇴계원읍(읍장 김동운)은 어제 (18일) 퇴계원 사거리 교각 밑에서 직원 및 안전지킴이 회원 10여 명과 함께 겨울철 강설로 인한 각종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염화칼슘과 모래를 혼합한 제설용 모래주머니 2천여 개를 제작했습니다. 


제작한 모래주머니는 각 마을별 경사로, 인도, 설해 취약 주택가 등 설해 피해가 우려되는 곳 약 150개소에 비치됩니다.


 함께 작업한 이하진 부읍장은 “올 겨울 폭설을 대비해 경사로 및 마을안길에 꼼꼼히 모래주머니를 비치하고 제설 자재·장비 등 사전 점검을 철저히 하여 강설 시 시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