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조기정 기자 ]


인천농협지역본부가 지역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사랑애(愛) 김장김치 담그기 및 나눔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인천농협은 19일 지역본부 5층 구내식당에서 임동순 인천농협 지역본부장, 김대준 농협생명인천총국 총국장, 윤광석 농협손해인천총국 총국장, 권찬호 NH농협 노동조합 인천지부 노조위원장, 박남춘 인천시장 부인 최혜경 여사, 인천농협 직원봉사단 둥 50여명이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김장김치를 정성껏 담갔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담근 김장김치 3천kg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무료급식소, 아동청소년 그룹홈, 인천광역시푸드뱅크 등 10여 곳의 복지시설과 농촌지역 독거노인 등 취약가구에 전달했습니다. 


인천농협은 2003년부터 매년 연말 농산물 소비촉진과 연말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김장김치 나눔행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이웃을 위해 지역 농·축협을 비롯한 인천농협 모든 법인의 참여를 통해 ‘연말 나눔문화 릴레이 캠페인’을 12월 말까지 이어갈 계획입니다. 


임동순 인천농협지역본부 본부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힘들어 하는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사회에 나눔 문화를 확산하고 어려운 이웃과 행복을 나누는 인천농협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