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엄인용 기자 ]


 

양평군 서종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신양재, 공동단장 면장 신희구)는 지난 17일부터 18일까지 이틀간 관내 주거환경이 열악한 독거노인을  상대로 집수리사업을 진행했습니다.

 

이번 집수리사업은 지난 11월 월례회의를 통해 대상자를 선정하고, 서종면 복지팀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이 함께 방문해 현장을 확인한 후 추진됐습니다.

 

선정된 가구는 홀로 사는 어르신으로, 컨테이너 옆 천막을 쳐 임시공간으로 사용하는 위험한 환경에 거주하고 있어, 화장실 문 보수 및 컨테이너 외부에 썬라이트 설치하는 등 새로운 주거공간을 마련하는 공사를 진행했습니다.

 

신양재 위원장은 어르신께서 이번 사업을 통해 쾌적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고, 행복해 하는 모습을 보니 뿌듯함을 느낀다고 말했습니다. 

 

신희구 서종면장은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봉사활동을 많이 펼치지 못했는데, 취약계층에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시기인 만큼 앞으로 주변에 어려운 분을 위한 봉사활동에 적극 동참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