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떼까마귀 이벤트 <사진출처 = 수원시> [ 경인방송 = 조유송 기자 ]


경기도 수원시가 떼까마귀를 사진 촬영하면 500원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를 오는 23일부터 내년 3월까지 진행합니다.


이는 환경부의 '도시생태계 건강성 증진 기술개발사업' 과제로 추진하는 것으로,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서울대, 데이터 수집 신생기업(파프리카)이 주관합니다.


구글과 애플 스토어에서 '캐다' 앱을 검색해 설치한 뒤 수원시에 출현한 떼까마귀 사진을 올리면 사진 1장당 500포인트가 지급됩니다.


이 포인트는 현금으로 환전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시민이 제공하는 사진 정보는 빅데이터로 구축돼 떼까마귀 이동 경로 파악과 출현지점을 나타내는 지도를 제작하는 데 활용될 예정입니다.


한편, 수원시에는 매년 겨울철을 앞두고 4천여 마리의 떼까마귀가 도심에 출몰해 배설물로 인한 차량 훼손, 정전사고, 울음소리 민원 등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시 관계자는 "수집된 사진 양에 따라 조기 종료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