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김도하 기자> [ 경인방송 = 김도하 기자 ]

인천 부평구 한 시내 도로에서 음주운전 차량이 전봇대와 가로수를 잇달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인천 부평경찰서는 음주운전을 한 20대 남성 A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다고 22일 밝혔습니다.

 

A씨는 이날 오전 320분쯤 술에 취한 상태로 인천 부평구 산곡동 한 시내 도로에서 자신의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그는 도로 인근 가로수와 전봇대를 잇달아 들이받는 사고를 내면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 남성은 면허취소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08%이상인 만취 상태에서 운전을 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인천 부평경찰서 관계자는 "운전자는 크게 다치지 않았지만, 술에 취한 상태여서 일단 귀가 조처했다"며 "다시 경찰서로 불러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